최종편집
2018-11-12 오전 1:21: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콘텐츠
뉴스
영덕뉴스
울진뉴스
읍면동뉴스
농어민뉴스
축제문화
체육행사
정치의원
기업경제
사회단체
미담사례
전국핫뉴스
경북뉴스
오피니언
칼럼&사설
여론광장
기자수첩
독자투고
인사이드
인물대담
문화&영화
가볼만한 곳
기자탐방
칭찬릴레이
시민알림방
우리지역행사안내
2016-07-15 오전 9:29:41 입력 뉴스 > 전국핫뉴스

사실로 드러난 中
강제 장기 적출 피해자 150~250만 명

북미 조사단 “피해자 대부분 파룬궁 수련인 추모 행사 서울 광장서 17일 열려



2000년 이후 중국에서 150~250만 건의 장기 이식 수술이 이뤄졌으며, 수술에 쓰인 장기의 대부분은 파룬궁 수련인에게서 강제로 적출된 것이라는 보고서가 발표됐다.

 

지난 6월 22일, 수년 간 중국의 강제 장기적출 조사에 참여한 전 캐나다 아태 담당 국무장관 데이비드 킬고어(David Kilgour)와 캐나다 인권변호사 데이비드 메이터스(David Matas), 탐사 저널리스트 에단 구트만(Ethan Gutmann)은 미국 워싱턴DC 내셔널프레스클럽에서 공동 기자회견을 열어 이같이 발표했다.

 

실상 드러나는 ‘21세기 홀로코스트’

조사단은 중국 내 712곳의 장기 이식 센터를 전수 조사해 중국의 실제 장기이식수술 건수가 중국 정부가 밝힌 매년 1만 건 수준이 아니라, 10만에서 17만 건에 달함을 밝혀냈다. 이 보고서는 다음 날 미 의회 청문회에 증거로 제출됐다.

 

이에 앞서 미국 하원은 지난 6월 13일, 중국 파룬궁 수련인 등 양심수에 대한 강제장기적출을 즉각 중지할 것을 요구하는 ‘343호 결의안’을 만장일치로 통과시킨 바 있다.

 

최대 피해자로 지목된 파룬궁 수련인은 1999년 이후 중국에서 수련이 금지된 상태다. 당국의 탄압으로 인한 사망자가 끊임없이 보고되고 있으며, 2006년 3월부터 랴오닝성 쑤자툰 노동수용소에서 파룬궁 수련인들이 강제로 장기를 적출당하고 있다는 증언이 중국 내에서 흘러나오기 시작했다.

 

공포정치의 희생양 ‘파룬궁’

중국 공산당은 1949년 정권을 차지한 이후 10여년 단위로 공포 정치를 통해 반대파를 숙청하고 정권을 공고히 유지해 왔다. 1956년 반우파 투쟁을 벌여 수십만 명이 피해를 입었고, 대약진운동의 실패로 2천만 명 이상이 목숨을 잃은 후 마오쩌둥은 1966년부터 10년간 문화대혁명을 벌여 170만 명 이상을 학살했다.

 

1989년에는 톈안먼 광장에서 민주화를 요구하는 학생과 시민 수만 명을 공격해 비공식 집계로 최소 1만5천명 이상의 사상자가 발생했다.

 

톈안먼 사태 10년 후인 1999년 7월 20일, 당시 국가주석인 장쩌민은 파룬궁 수련인에 대한 탄압을 감행했다. 당시 파룬궁 수련인의 수는 1억 명에 달해 공산당원의 수를 초과해 장쩌민 당시 국가주석의 심기를 불편하게 했다는 것이 중론이다. 장쩌민은 당내 상무위원들의 반대를 무릅쓰고 전 국가기관과 언론을 동원한 탄압을 강행했다. 이후 파룬궁 탄압은 지속되고 있지만 현재 중국에서는 변화의 조짐이 포착되고 있다.

 

장쩌민을 겨눈 시진핑의 사정 칼날

시진핑은 장쩌민 전 주석이 주도한 파룬궁 탄압에 가담하지 않았고, 국가 주석이 된 뒤에는 파룬궁 탄압에 악용된 노동교양소 제도를 폐지했으며, 반부패 사정 작업을 통해 파룬궁을 탄압한 장쩌민 일파를 사법처리해 나가고 있다. 최근에는 장쩌민과 현 정치국 상무위원 류윈산과 장가오리 등 고위층의 친인척 1570명에 대하여 출국제한 조치를 내렸다. 일각에서는 지난 7월 1일 새로 도입된 ‘문책조항’이 장쩌민 체포를 겨냥한 것으로 보고 있다.

 

미 의회를 비롯해 각국 의회와 인권단체에서 중국의 파룬궁 수련인 탄압에 대한 비난의 목소리가 잇따르고 있는 가운데, 파룬궁 탄압 17주년인 7월 20일을 맞아 전 세계에서 동시다발적으로 파룬궁 탄압 중지를 요구하고 희생자를 추모하는 행사가 열린다. 한국에서도 파룬궁 수련인으로 구성된 (사)한국파룬따파불학회 주최로 ‘파룬궁 인권탄압 반대 범국민대회’가 17일 서울광장 일대에서 열릴 계획이다.

권태환기자(kth505452@naver.com)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영해면 친선 체육대회 선,후배 간 협력과 화합 분위기 만들어
불법이 난무하는영덕군 지역특화사업인 승마장
영덕 주간지 기자 협박공갈, 유사석유 판매 특수공무방해죄로 구속
영덕아산요양병원응급실 폐쇄위기 넘겨
이희진 영덕군수 6·4지방선거 선거법위반 무죄판결
속보이희진 영덕군수 선거법위반 무죄
경상북도 대게어업인연합회 법인체 인가 공식 출범
영덕울진 인터넷뉴스 자문위원단 농협케미칼 ..
주왕산국립공원 과 경북북부제3교도소업무협약
전국수렵인 407명 영덕순환수렵장에서 수렵활동
긍정적 회상과 독서로 노년기 마음, 건강하게
특산물 가공품 개발성과, 내년도 연구개발 박차
영덕군, 어린이집 보육교직원 아동학대 예방교육
영덕군,‘함께하는 따뜻한 동행 희망콘서트’개최
문재인 대통령 경북 경제인과 간담회! 이철우 ..
(기고) 다가오는 겨울, 불조심은 주택용 소방시..
영덕군 새마을회, 3R 자원재활용품 수집 경진대..
이철우 도지사 경북도청 로비에 이의근․..
영덕군의회 의정자문위원회 위원 위촉장 수여
포항해경, 지역 어촌계 찾아 종합민원서비스 제공
「제25호 태풍“콩레이”조기 복구 총력」
화장실 물래카메라 불법촬영근절위한 카메라탐..
경북도 아이 행복한 젊은 경북 만든다! 저출생..
(기고)우리 모두 불조심 강조를 생활화 하자
인천국제공항 청년예술가 발굴 지원사업펼친다
한국수산자원관리공단 내수면자원증식위한 잉..
주왕산국립공원 겨울철 야생밀렵 밀거래 집중단속
주왕산국립공원 생태계미기록종 물매화발견
울진군, 빛~나는 맑은 뇌쉼터 건강대학 졸업식..
울진군청소년 꿈의 꽃을 피우다~
울진군수, 국비확보에 총력
이철우 도지사 국회에서 2019년 정부안 예산심..
영덕군, 장애인전용주차구역 일제단속·점검
울진군, 직원·가족 명랑체육대회로 소통행정 ..
울진군. 지역특화작목 대봉감 본격 출하
2018년 울진군 사랑의 땔감 및 톱밥 공급 실시
울진군과 함께라면 아이 낳고 키우기 행복해요!
달산면, 가을철 산불예방 홍보 캠페인 펼쳐
2018 군수기타기 노인게이트볼 및 한궁대회 성료!
자유여행기술연구소와서경덕교수 국내외 독립운..
영덕군제55회 경상북도 학생체육대회 결단식
영덕야성초등 사제동행 등산체험행사
희망을 찾아가는 가족관계프로그램
기업의 갑질 횡포에 멍드는 농촌주민
대가야 역사의 중심에서 대구경북을 세운다
2018년도 긴급구조 종합훈련 실시
국화 향기와 가을을 느껴보세요 !!
울진군, 귀농·귀촌인 재능나눔 봉사
울진군, 지역사회 구성원의 참여와 협력을 통한
영덕군, 저출산 대응 위한 공직자 인구교육 실시
박중훈 유네스코 세계유산 '판소리' 국내외로 ..
영덕로하스수산식품지원센터 대황으로 수분크..
김광림의원 고향주택구입시세재혜택주는 법안발의
영덕군재난상황 문자발송 데이터베이스 확대구축
영덕국유림관리소 교육문화축제장에서 산림사..
씨엘 바이오 올인원치약(구취 충치 치은연 잇..
국립청소년해양센터 군민대상 수 치유 프로그..
영덕소방서, 2018년도 안전관리 우수업소 선정


방문자수
  전체: 36,290,559
  어제: 10,072
  오늘: 5,942
(주)영덕울진인터넷뉴스 | 영덕군 영덕읍우곡리66 | 제보광고문의  054=732=5440 010-6508-5011 회사소개
후원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신문 등록일 : 2009.02.27 | 등록번호 경북아00087호
발행인:권태환 / 편집인:남정태 | 청소년보호책임자 권태환
Copyright by yd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ltw0303@hanmail.net
※발행인의 사전허가 없이 기사와 사진의 무단전재 및 복사를 금합니다.